top of page

[겜블시티 스포츠 뉴스] 클린스만호 내분 논란에 김진수 "내가 할 수 있는 말 없어"

최종 수정일: 2월 15일


겜블시티 스포츠 뉴스
겜블시티 스포츠 뉴스


겜블시티 스포츠 뉴스


한국 축구를 휩쓸고 있는 클린스만호 '내분' 논란에 대해 국가대표 풀백 김진수(전북)는 "내가 할 수 있는 말은 없다"고 말을 아꼈다.


김진수는 14일 전북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3-2024시즌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16강 전북 현대와 포항 스틸러스와 1차전(2-0 전북 승)을 마친 후 취재진과 만나 이같이 말했다.

이른바 '탁구 사태'에 대한 질의에 김진수는 "기사로 봤다. 그거에 대해서는 내가 할 수 있는 말이 없다"며 "오늘 이 경기에 대해서는 충분히 이야기할 수 있지만 경기 외적인 것에 대해서는 당연히 할 수 있는 말이 없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위르겐 클린스만 감독이 이끈 대표팀은 역대 가장 선수 구성이 좋다는 평가가 무색하게 AFC 카타르 아시안컵 4강전에서 요르단에 0-2로 패해 짐을 쌌다.


이강인이 요르단전 바로 전날 저녁 식사 시간 대표팀 주장 손흥민(토트넘)과 물리적 충돌을 빚은 사실이 14일 영국 대중지 더선을 통해 최초 보도됐다.


연합뉴스 취재를 종합하면 이강인은 설영우(울산), 정우영(슈투트가르트) 등과 저녁 식사를 일찍 마친 후 시끌벅적하게 탁구를 치다가 주장 손흥민의 제지를 받았다.


이 과정에서 격분한 손흥민이 멱살을 잡자 이강인은 주먹질로 맞대응했다. 다른 선수들이 둘을 떼어놓는 과정에서 손흥민의 손가락이 탈구됐다.


이후 고참급 선수들은 클린스만 감독을 찾아가 요르단전에 이강인을 제외해 달라고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진수와 함께 클린스만호의 측면 수비를 맡은 김태환은 이날 경기에서 다쳐 종료 휘슬이 불리기 전에 그라운드를 떠났다. 김태환은 치료차 이동해야 할 상황이라고 알리고 공동취재구역(믹스트존)을 빠르게 지나쳤다.


한편, 클린스만호에서 중앙 수비수로 활약한 박진섭(전북)은 아시안컵을 돌아보며 우승을 놓친 아쉬움을 털어놨다.

박진섭은 "마음이 괜찮지는 않다. 우승하러 갔는데 그 목표에 도달하지 못한 아쉬움이 컸다"며 "우승컵을 들고 오지 못한 아쉬움이 가장 크게 남는다"고 말했다.



Comments


겜블시티 카지노 | 겜블시티 라이브카지노 | 겜블시티 온라인카지노 | 겜블시티 온카 | 겜블시티 슬롯 | 겜블시티 온라인슬롯 |
겜블시티 토토 | 겜블시티 스포츠 | 겜블시티 스포츠토토 | 겜블시티 미니게임 | 겜블시티 사다리 | 겜블시티 파워볼

겜블시티 겜블시티 카지노 겜블시티 주소 겜블시티 홈
bottom of page